손예진 "아들 얼굴, 하관은 현빈 닮아… 나를 더 닮아서 좋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손예진이 유튜브 채널 '임진한클라스'에 출연해 아들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임진한클라스 캡처
배우 손예진 '아들바보' 엄마 모습을 보였다.

지난 27일 유튜브 '임진한클라스'에는 손예진이 출연했다.

지난해 11월 아들을 출산한 손예진은 육아에 대해 "힘든 부분이 당연히 있지만 아기가 주는 행복이 이제껏 살면서 느끼지 않은 행복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임진한은 둘째 계획을 넌지시 물었고 손예진은 "그건 좀 고민해 볼 필요가 있지만 아기가 너무 예쁘다"고 미소를 지었다.

손예진은 방송 계획에 대해 "작품을 끊임없이 하다가 결혼하면서 아이를 낳고 지금 쉬고 있는데 지금 저의 생활에 충실하려고 한다"며 "기다리시는 팬분들이 있는 걸로 안다. 좋은 작품으로 인사를 꼭 드려야겠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임진한이 아이는 누구를 닮았냐고 묻자 "눈이랑 (얼굴) 위는 저를 닮고 (얼굴) 밑은 아빠를 닮았다고 하는데, 아기들은 얼굴이 계속 바뀐다고 하더라"라며 "지금은 저를 조금 더 닮은 것 같아서 더 좋다"고 전했다.
 

연희진
연희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43상승 7.6215:23 11/30
  • 코스닥 : 828.41상승 5.9715:23 11/30
  • 원달러 : 1289.40하락 0.215:23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5:23 11/30
  • 금 : 2067.10상승 6.915:23 11/30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북극발 한파…'출근길 롱패딩 필수'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