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산 챙기세요"… 한글날, 전국 흐리고 오후부터 경기·강원 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글날인 9일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는 지역이 있겠다. /사진=뉴스1
한글날이자 연휴 마지막날인 9일은 전국이 흐리고 오후부터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경기·강원 일부 지역엔 5㎜ 수준의 비 소식이 예보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9일 오후 3시부터 밤 12시 사이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 서해5도, 강원영동에는 5㎜ 안팎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수도권과 강원영서중·남부, 충남권에는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진다.

남해 동부 먼바다와 제주도남쪽 먼바다는 시속 35~60㎞의 강풍이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에 주의를 요구했다.

이날 최저기온은 9~18도, 최고기온은 20~25도로, 평년과 비슷한 정도로 예보됐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4도 ▲인천 15도 ▲춘천 10도 ▲강릉 14도 ▲대전 13도 ▲대구 14도 ▲전주 14도 ▲광주 14도 ▲부산 18도 ▲제주 19도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1도 ▲춘천 21도 ▲강릉 21도 ▲대전 22도 ▲대구 23도 ▲전주 23도 ▲광주 24도 ▲부산 24도 ▲제주 24도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5:32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5:32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5:32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5:32 11/30
  • 금 : 2067.10상승 6.915:32 11/30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북극발 한파…'출근길 롱패딩 필수'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