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취업자 수 40만명↑…2030세대 취업자는 감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취업자수가 1년 전에 비해 40만명 가까이 늘고 고용률은 60%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12월 및 연간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취업자는 2506만6000명으로 전년보다 38만6000명 증가했다.

전년대비 취업자 증가 인원은 2010년 32만3000명에서 2011년 41만5000명, 2012년 43만7000명으로 증가세를 이어가다 지난해 다시 30만명대로 주저앉았다.

청년층(15∼29세) 실업률은 8.0%로 1년 전보다 0.5%포인트 높아졌다. 2011년과 2012년 각각 7.6%와 7.5%에서 지난해 8%에 진입했다.

고용률(15세 이상 인구 중 취업자 비율)은 59.5%를 기록했다. 지난해 대비 0.1%포인트 올랐다. 고용률은 2009년 58.6%, 2010년 58.7%, 2011년 59.1%, 2012년 59.4%에 이어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 15∼64세 고용률은 64.4%로 전년대비 0.2%포인트 올랐다.

연령별 취업자수는 20대와 30대 취업자가 전년대비 각각 4만3000명, 2만1000명 감소한 반면 50대, 60세 이상 취업자는 각각 25만4000명, 18만1000명 증가했다.

종사상 지위별로는 임금근로자가 1819만5000명으로 48만3000명(2.7%) 증가했고, 이중 상용근로자가 61만5000명(5.5%) 늘었다. 비임금근로자는 687만2000명으로 9만7000명(-1.4%) 감소했다. 자영업자는 6만7000명(-1.2%) 줄었다.

지난해 실업자는 80만7000명으로 전년대비 1만3000명(-1.6%) 감소했고 실업률은 3.1%로 0.1%포인트 하락했다. 실업자는 15∼29세에서만 1만7000명 늘었고 나머지 모든 연령계층에서 감소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1622만3000명을 기록했다. 한해 전에 비해 14만1000명(0.9%) 증가한 수치다. 활동상태별로 보면 재학·수학 등(7만7000명·1.8%), 연로(5만4000명·3.0%)에서 증가했고 쉬었음(-7000명·-0.5%), 가사(-3000명·-0.1%)는 감소했다.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