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호린, 드라마 '소원을 말해봐' 주연 낙점…기태영 두고 오지은과 삼각관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호린, 드라마 '소원을 말해봐' 주연 낙점…기태영 두고 오지은과 삼각관계
배우 유호린이 MBC 새 일일극 ‘소원을 말해봐’ 의 주연으로 낙점됐다.

유호린의 소속사 토비스미디어는 21일 "유호린이 ‘빛나는 로맨스’ 후속으로 6월 첫 방송되는 MBC ‘소원을 말해봐’(극본 박언희, 연출 최원석, 제작 ㈜신영이엔씨)의 여자 주인공 송이현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유호린이 연기할 송이현은 해외유학파 출신의 재원으로 국내 굴지의 외식 대기업 오너의 딸이다. 유호린은 극중 기태영(강진희 역)을 사이에 두고 오지은(한소원 역)과 미묘한 삼각관계를 형성하게 된다.

한편 유호린은 지난 해 시청률 20%를 넘긴 MBC '오자룡이 간다'에서 오자룡(이장우 분)의 첫사랑 마리 역으로 연기했다.

<이미지제공=토비스미디어>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