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국회 운영위 소집…'반쪽회의'될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회의사당. /머니투데이 유동일 기자
국회의사당. /머니투데이 유동일 기자
국회 운영위원회는 16일 전체회의를 소집하고 정기국회 의사일정과 관련된 논의를 진행한다. 하지만 운영위 회의에서 정기국회 의사일정이 확정될 가능성은 낮다. 박영선 새정치연합 국민공감혁신위원장 겸 원내대표의 거취 문제를 둘러싸고 내홍을 겪는 야당 소속 운영위원들의 운영위 전체회의 참석 여부가 불투명해서다. 야당은 세월호 특별법 우선 처리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상황이다.

새누리당은 야당의 참석 여부와 관계 없이 회의를 열고 의사일정을 논의한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국회법에 따라 여야 합의가 아닌 여당 단독 의사일정 확정은 불가능해 반쪽짜리 회의에 그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정의화 국회의장은 운영위원회에 보낸 협조 공문을 통해 오는 17일 교섭단체대표 연설을 시작으로 하는 정기국회 의사일정을 제시했다. 정 의장이 제시한 의사일정은 ▲17~18일 교섭단체대표 연설 ▲19~25일 대정부질문 ▲26일 본회의 안건처리 ▲29~10월18일 국정감사 ▲10월20일 예산안시정연설 등이다.

그러나 정 의장은 전날 박영선 위원장의 거취 문제로 야당이 혼란을 겪고 있는 만큼 교섭단체대표연설을 추후로 미루되, 오는 19일 대정부질문을 시작으로 정기국회 의사일정에 돌입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이렇게 해야 국정감사와 새해 예산안 심사 등의 차질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것이다.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