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신부들의 로망 ‘캐럿 다이아몬드’ 트렌드 전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예물 주얼리의 으뜸은 단연 다이아몬드. 한정된 매장량 덕분에 그 희소성이 높은 다이아몬드는 아름다움을 넘어 재테크 수단으로도 활용도가 높다. 특히 캐럿 다이아몬드는 일반적으로 예물에 사용되는 3부나 5부 다이아몬드에 비해 가격 상승률이 높은 편이어서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전문가의 의견을 토대로 국내외 예물 주얼리, 다이아몬드의 트렌드를 알아봤다.

image

▶디자인의 흐름에 대한 변화

일반적으로 우리가 알고 있는 다이아몬드는 기본형이라 할 수 있는 라운드컷의 디자인이 대부분이다. 그러다보니 다이아몬드 자체의 커팅 디자인보다는 라운드컷 다이아몬드를 어떻게 세팅하였느냐 만으로 디자인을 판단하는 경우가 많았다. 최근에는 해외 명품 주얼리 브랜드들을 중심으로 프린세스컷, 오벌컷, 페어컷, 쿠션컷 등의 다양한 디자인의 제품이 출시되면서 자신만의 독특한 디자인을 찾는 고객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여기에 쉽게 볼 수 없었던 블루, 핑크, 옐로우 등 자연에서 얻은 독특한 색상을 가진 컬러 다이아몬드 제품까지 더해지면서 다양한 디자인과 컬러의 조합을 통한 개성 있는 다이아몬드 예물을 접할 수 있게 됐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아직 이런 개성 넘치는 다이아몬드들을 일반 예물샵에서 쉽게 찾을 수 없고 고가의 명품샵에서 극히 일부 디자인만 취급하고 있어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image

보석감정사인 청담예물 브랜드 디블리스의 배상훈 대표는 “해외에서는벌써 수년전부터 다양한 디자인과 컬러의 다이아몬드 제품들이 출품되고 있었다. 국내에서도 최근들어 해외 다이아몬드 트랜드가 소개되면서 독특한 디자인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며, “디블리스에서는 옐로우다이아몬드, 다이아몬드원석(러프다이아몬드), 프린세스컷, 오벌컷, 쿠션컷, 페어컷 등의 팬시컷 다이아몬드를 비롯해 캐럿 하트컷, 캐럿 프린세스컷 등 국내에서 보기 어려운 제품들을 직접 체험해보고 선택할수 있도록 글로벌 트랜드를 반영한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다이아몬드 구매 시 소비자들이 알아두어야 할 포인트

전문가들은 다이아몬드의 경우 반드시 공신력 있는 감정서를 기준으로 구매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국내에서는 GIA, 우신감정서가 높은 공신력을 바탕으로 선호되고 있다. 또, 다이아몬드를 구매할 때 가격적인 부담으로 인해 낮은 등급을 구매하는 경우가 있는데 낮은 등급의 경우 오히려 피해를 볼 수 있다. 그렇다고 너무 높은 등급을 구매하는 것도 금물이다. 시장에 흐름에 맞춰서 인기 있는 등급을 확인하고 구매해야 환급성을 보장 받을수 있기 때문이다.


마지막으로 다이아몬드는 반드시 전문가의 상담을 통해 구매하는 것이 좋다. 같은 감정서, 같은 등급이라 해도 내포물의 위치와 형광반응에 따라 가격이 10%~20%의 차이가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전문가에 의한 감정을 통해 구매해야 한다. 디블리스에서는 팬시컷과 팬시컬러의 원자재를 이용하여 기존 유명브랜드의 셋팅 방식을 벗어나 깔끔하면서 독특한 스타일로 탄생시킨 제품들로 소비자들의 인기를 얻고 있다.

<사진=디블리스 주얼리>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