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와 비슷한 행성' 발견… '케플러452b'에 생명체 살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구와 비슷한 행성' /사진=나사
'지구와 비슷한 행성' /사진=나사
'지구와 비슷한 행성'

미 항공우주국(NASA)이 지구와 유사한 태양계 외부 행성을 발견하고 '케플러-452b'로 이름붙였다고 밝혔다.

23일(현지시간) 나사는 새롭게 발견한 '케플러-452b'는 지금까지 발견한 행성 중 가장 태양-지구 시스템과 비슷하다고 발표했다. 새롭게 발견한 이 행성은 지구에서 1400광년 떨어져 있으며 태양과 비슷한 특징을 가진 모체행성 ‘G2’의 궤도를 돌고 있다.

케플러-452b의 지름은 지구보다 60% 더 크고, 385일 주기로 공전한다. 크기로 보아 지구와 마찬가지로 바위로 구성돼 있을 공산이 크다. 모항성의 나이도 60억년으로 태양(45억년)과 비슷하다.

앞서 생명이 존재할 가능성이 엿보이는 다른 행성들도 여럿 발견된 바 있다. 지난해 4월에는 '케플러-186f'라는 이름이 붙은 행성이 발견됐다. 이 행성은 약 500 광년 떨어져 있는데, 지구보다 조금 크기는 하지만 그 차이가 10%도 되지 않는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6.28하락 9.3209:44 06/08
  • 코스닥 : 878.21하락 2.5109:44 06/08
  • 원달러 : 1307.60상승 3.809:44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09:44 06/08
  • 금 : 1958.40하락 23.109:44 06/08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