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령 발언 논란, 박지원 의원·이재명 성남시장·진중권 트위터 비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근령 발언논란' '박지원 의원' '이재명 성남시장' '진중권 트위터' /사진=뉴스1
'박근령 발언논란' '박지원 의원' '이재명 성남시장' '진중권 트위터' /사진=뉴스1

'박근령 발언논란' '박지원 의원' '이재명 성남시장' '진중권 트위터'

위안부 발언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박근령씨가 진보진영 인사들의 뭇매를 맞고 있다.

진보논객 동양대 진중권 교수는 30일 자신의 트위터에 "박근령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교학사 교과서를 채택한 부산 XX고의 이사"라며 "이번 망언의 배경은 한국 보수층에 팽배한 뉴라이트의 역사관"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김무성은 미국에서 사대주의의 극한을 보여주고, 박근령은 일본에서 친일망언의 절정을 보여주고… 한국 보수의 적나라한 정치 포르노"라며 말했다.

새정치민주연합 빅지원 의원도 이날 트위터에 "박근령씨 일본 관계 발언은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대통령 동생으로서도, 대한민국 국민으로서도 할수없는 망언"이라고 지적했다.

이재명 성남시장 역시 트위터를 통해 "참 이거 뭐라고 해야 할 지..잘 나셨다"고 한탄의 글을 올렸다.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23:59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23:59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23:59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30
  • 금 : 2057.20하락 9.923:59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