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 세실과 대화 나눴다는 심령술사 "살아 있을 때보다 좋아졌다고 말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자 세실'

미국의 치과의사에 의해 도륙된 짐바브웨의 명물 사자 세실과 영적인 대화를 나눴다는 동물 심령술사가 나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1일 데일리 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워싱턴주의 동물 심령술사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최근 세실의 영혼과 대화를 나눈 내용을 올렸다.

그는 "세실의 영혼이 '힘을 내라. 나는 전보다 더 좋아졌고 더 자신에 차 있다'고 말했다"고 글을 올렸다.

이어 "세실이 세상 사람들로부터 얼마나 사랑받고 추모되고 있는지 알려주고 싶어서 영혼과의 대화를 시도했다"며 '살아 있을 때보다 더 좋아졌다'고 말하는 세실이 나를 울게 했다"고 말했다.

앤더슨 심령술사는 "세실은 '소수의 사람들(사냥꾼)의 행동으로 우리가 패배하거나 어둠 속에 처하지 않을 것이다. 힘을 모아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했다. 그는 세상 사람들이 더욱 용기를 갖고 불필요한 인간의 탐욕으로 고통받는 다른 동물들을 위해 나서줄 것을 당부했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18:05 12/08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