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원 강동원 파문, 문재인 “제명 주장은 국정교과서 국면 덮으려는 책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회의원 강동원'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는 강동원 의원의 대선개표 조작 의혹 제기는 상식적이지 않고 국민들의 공감을 받을 수 없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15일 성북구 정릉동에 있는 공공임대주택인 '도전숙'에서 청년경제를 주제로 간담회를 한 뒤 기자들과 만나 “당에서는 의혹제기가 상식적이지 않고 국민적 공감을 받을 수 있는 것이라고 보지 않는다”며 “저도 같은 생각”이라고 말했다.

문재인 대표는 다만 강동원 의원을 출당시키라거나 의원직을 제명해야 한다는 새누리당의 주장은 정략적이고, 국정교과서 국면을 덮어 나가려는 정치적 책략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국회의원 강동원' /사진=뉴스1
'국회의원 강동원' /사진=뉴스1


 

  • 0%
  • 0%
  • 코스피 : 2464.31하락 31.4511:53 09/26
  • 코스닥 : 834.35하락 4.8211:53 09/26
  • 원달러 : 1345.80상승 9.311:53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1:53 09/26
  • 금 : 1936.60하락 911:53 09/26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