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디브, 국가 비상사태 선포… '여행 자제' 지역 어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몰디브'

몰디브에 비상사태가 선포되면서 외교부가 조치를 취했다.

지난 4일(현지시간) 몰디브 정부는 정오를 기해 30일 동안 국가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외교부는 "지난 4일 몰디브 정부가 비상사태를 선포했다"며 "몰디브를 방문하고 있는 우리 여행객들은 안전한 리조트내 체류하시는 등 신변안전에 유의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또 외교부는 몰디브에 대해 여행 자제(일부) 조치를 내렸으며 해당 지역은 말레 수도섬과 아두섬이다.

몰디브 비상사태 선포는 지난 2일 대통령 공관 인근에 주차된 차에서 사제 폭탄이 발견됐고 또 다른 한 섬에서는 무기고가 발견된 이유에서다.


'몰디브'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몰디브'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김수정
김수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