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조신데렐라' 안시현, 단독선두로 홀아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프로골퍼 안시현(사진)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메이저대회 기아자동차 제30회 한국여자오픈의 마지막 날 단독선두로 경기를 마쳤다.

안시현은 19일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골프클럽 유럽·오스트랄아시아 코스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로 3언더파 69타를 쳤다.

최종합계 이븐파 288타의 성적을 내며 오후 3시50분 홀아웃했다. 지난해 우승자이자 단독 2위인 박성현에 1타 앞섰다.

이번 대회는 올 시즌 첫 메이저 대회로 안시현을 비롯해 조윤지, 이정민, 윤채영 등이 출전했다. 대회의 총상금은 10억원이며 우승상금은 2억5000만원이다.
 

김노향
김노향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23:59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23:59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23:59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23:59 12/01
  • 금 : 2089.70상승 32.523:59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