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고리 원전 건설 허가, 김영춘 "이런 바보 같은 짓 해야 되느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고리 원전 건설 허가에 대해 언급한 더민주 김영춘 의원. /자료사진=뉴스1
신고리 원전 건설 허가에 대해 언급한 더민주 김영춘 의원. /자료사진=뉴스1

신고리 원전 건설 허가 의결 결정에 대해 더민주 김영춘 의원이 "유사시 사고가 발생하면 그 지역 전체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전체에 너무 큰 재앙을 안겨준다"고 비판했다. 오늘(24일) 김영춘 의원은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정부의 신고리 원전 건설 허가 결정에 대해 "50㎞ 이내에 중요한 국가 기간 산업시설들이 많이 있다"며 "(만약의 경우에)대한민국 경제도 마비되고 절단이 난다, 이런 바보 같은 짓을 해야 되느냐"고 반문했다.

이어 김 의원은 "우리나라 경제성장률이 전력당국에서 예측하는 것보다 항상 지금 낮게 계속 저성장 기조를 유지하고 있지 않느냐"며 "실제로 원자력 발전소를 짓지 않아도 우리나라 전기가 안정적으로 계속 공급될 수 있는 충분한 전망이 서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허가·절차 상에 문제들이 있다고 저희들은 판단한다. 허가 절차상의 위법성 문제를 제대로 따지고 가급적이면 신고리 5, 6호기 건설이 합법적인 차원에서도 진행되지 않도록 만드는 노력을 계속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지난 23일 전원회의에서 신고리 56호기 건설허가안을 심의·의결했다. 원안위는 이날 신고리 5·6호기 건설허가안을 재상정해 약 8시간 동안 심의한 결과, 과반수의 찬성으로 신고리 5·6호기 건설을 허가하기로 의결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23:59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23:59 12/07
  • 원달러 : 보합 023:59 12/07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23:59 12/07
  • 금 : 2046.40하락 1.523:59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