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노총 건설노조 “7월 1일부터 전국 타워크레인 무기한 올스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국 타워크레인 노동자들이 7월 1일 자정부터 전면 파업에 돌입한다.

민주노총 전국건설노동조합 타워크레인분과위원회는 전국 타워크레인 현장 2700여명의 노동자들이 일손을 놓고 무기한 파업에 들어간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노조 따르면 위원회는 그동안 임금 19.8% 인상 등을 요구하며 141개 타워크레인 임대업체와 교섭을 벌였다. 5월 4일부터 시작된 교섭은 8차에 이르도록 진전을 보지 못했고 중앙노동위원회는 6월 20일 조정중지 결정을 내렸다.

이에 노조는 6월 12일 전 조합원 총회를 통해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진행했고 21일 개표결과 68.4%의 찬성표를 얻어 가결됐다.

타워크레인 노동자들은 지역 파업을 벌일 예정이며 건설노조가 18대 대정부 요구안을 내걸고 총파업을 예고한 7월 6일 상경해 투쟁에 합류할 계획이다.

한편 건설노조의 대정부 요구안은 ▲소형 타워크레인 등록 기준과 면허 요건 개정 ▲타워크레인 풍속제한 개정 ▲타워크레인 안전인증 및 안전검사 공공기관 직접 시행 ▲타워크레인 조종사 자격시험 격년제 실시 등이다.
전국 타워크레인 노동자들이 7월1일 자정부터 무기한 파업에 들어간다. /사진=뉴시스 DB
전국 타워크레인 노동자들이 7월1일 자정부터 무기한 파업에 들어간다. /사진=뉴시스 DB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