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달 못 따면 체포?' 나이지리아 매체 "짐바브웨 대통령, 리우 선수단 전원 체포 명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달 못 따면 체포?' 나이지리아 매체 "짐바브웨 대통령, 리우 선수단 전원 체포 명령"
아프리카 중남부의 독재국가 짐바브웨에서 올림픽에 출전한 선수단이 메달을 따지 못하자 전원 체포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나이지리아의 영문 매체 '버즈 나이지리아'는 26일(한국시간) 로버트 무가베 대통령이 '쓸모없는' 올림픽 대표팀 전원을 귀국 직후 전원 체포했다고 전했다.

짐바브웨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에 선수단 31명을 파견했지만, 단 하나의 메달도 따지 못했다.


매체는 부진한 성적에 무척 화가 난 무가베 대통령이 24일 하라레 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선수단을 전원 체포하라는 명령을 내렸다고 보도했다.

여기에 '헛된 돈을 내다 버린' 대표팀으로부터 10년이 걸리더라도 그들이 쓴 돈을 모두 받아내겠다는 이야기까지 나왔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짐바브웨 정부는 이 보도를 적극 부인했다.

신화통신은 27일 크리스토퍼 무소훼 짐바브웨 운송 통신 장관의 "결코 그런 일은 벌어지지 않았다. 메달을 따지 못했다고 누군가를 체포하는 건 말도 안 되는 일이다. 그들이 국가를 대표해 올림픽에 참가한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한다"는 말을 전했다.

짐바브웨는 양궁과 육상, 승마, 축구, 조정, 사격, 수영까지 7개 종목에 선수를 파견했다.

짐바브웨는 올림픽에서 통산 금메달 3개와 은메달 4개, 동메달 1개를 수확했고, 2008 베이징 올림픽에서는 금메달 1개와 은메달 4개로 역대 최고 성적을 냈다.
 

김정훈
김정훈 [email protected]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