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뉴스룸 '최순실 연설문' 보도, 우상호 "박근혜 대통령이 직접 진실 밝혀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상호 더민주 원내대표. /자료사진=뉴스1
우상호 더민주 원내대표. /자료사진=뉴스1

우상호 더민주 원내대표가 JTBC 뉴스룸이 보도한 최순실 연설문 논란에 대해 "이제는 박근혜 대통령이 수사대상"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오늘(2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우상호 원내대표는 "아무리 현직 대통령이지만 이 문제에 대해서는 직접 진실을 밝혀야 한다. 대통령 말고 이 진실을 알 수 있는 사람이 어딨느냐"고 지적했다.

이어 "상식적으로 도저히 받아들이기 어려운 그런 사건들이 연이어 터지고 있다"며 "어제 보도에 따르면 박 대통령의 연설문, 국무회의 발언, 심지어 인사 내용까지 최순실씨 컴퓨터에 담겨있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하도 어안이 벙벙해서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며 "대한민국이 어쩌다 여기까지 왔는지, 청와대가 어떻게 이렇게 운영되는지, 상식적으로 도저히 받아들이기 어려운 그런 사건들이 연이어 터지고 있다"고 비난했다.

한편 JTBC 뉴스룸은 어제(24일) "박근혜 대통령 연설문 등 문서 44건이 공식 연설 이전 비선실세 의혹을 받고 있는 최순실에게 유출됐다"고 보도했다. JTBC는 "최순실이 문건을 열어본 시점은 박근혜 대통령이 연설하기 전"이라며 "대표적인 연설문은 박근혜 대통령이 통일대박론을 내놓은 2014년 드레스덴 연설문"이라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76상승 14.4812:27 12/06
  • 코스닥 : 821.66상승 8.2812:27 12/06
  • 원달러 : 1312.60상승 1.412:27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2:27 12/06
  • 금 : 2036.30하락 5.912:27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