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류 아이디어 톤' 열려… 현장 불편 해소한 10개팀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CJ대한통운 제공
/사진=CJ대한통운 제공

국토교통부, 한국통합물류협회가 주최·주관하고, CJ대한통운, 청년위원회 등이 후원하는 물류전문인력양성 및 참신한 아이디어 발굴을 위한 ‘물류 아이디어-톤(Idea-Thon)’ 대회에서 총 10개 팀 수상자가 선정됐다.

‘물류 아이디어-톤’은 ‘아이디어’와 ‘마라톤’의 합성어다. 대학생 등 청년을 대상으로 창의적인 물류 신사업모델, 물류앱, 솔루션 등을 고안해 발표하는 경진대회로 지난 9월12일부터 10월7일까지 접수된 총 35건의 아이디어에 대해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1개월간 면밀한 메토링과 심사를 거쳐 총 10개 팀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심사기준은 창의성, 사업성, 실현가능성을 중점적으로 평가했으며, 팀 역량과 참여도 등 다방면 종합평가를 진행했다.

대상작은 CJ대한통운과 멘토-멘티 결연을 맺고 ‘리프트(Lift)를 활용한 상하차 반자동시스템’을 제안한 하이로지(HY Logi)팀에게 영예가 돌아갔다. 물류현장에서 상하차 작업시 리프트 장비를 활용하여 작업효율을 높이는 아이디어로 특히 현장조사를 통해 작업자의 목소리를 충분히 수렴하고 노동 강도가 높은 근로환경을 개선하고자 한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호환이 가능한 블록파렛트를 고안한 블루오션(Blue Ocean)팀, 배달수요 정보의 통합관리형 배송시스템을 제시한 두주현팀이 선정되었으며, 국내외 택배비용 비교 플랫폼, 모바일쇼핑 플랫폼과 통합배달서비스 등 물류 혁신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가 각각 우수상과 장려상을 받게 되었다.

수상자(10팀, 36명)에게는 각각 상장과 총 650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사업화 연계가 우수한 아이디어를 제출한 수상자에게 CJ대한통운 종합물류연구원에서 인턴으로 근무할 기회를 부여할 계획이다. 시상식은 12월 2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글로벌 물류서비스 컨퍼런스 행사’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박찬규
박찬규 [email protected]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