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줌뉴스] 청계천 밝힐 '크리스마스 촛불민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인은 바쁘다. 주변을 돌아볼 틈이 없다. 하지만 우리가 무심코 스쳐 지나가는 순간에도 한번쯤 우리를 돌아보게 하는(zoom) 무언가가 있다. ‘한줌뉴스’는 우리 주변에서 지나치기 쉬운 소소한 풍경을 담아(zoom) 독자에게 전달한다. <편집자주>

/사진=박성필 기자
/사진=박성필 기자
크리스마스까지 열흘 남짓 남은 12일 청계천에서는 ‘2016 크리스마스 페스티벌’ 준비가 한창이다. 이날 밤부터 내년 1월1일까지 크리스마스 불빛은 청계천을 따라 환하게 비출 것이다. 명(明)과 암(暗). 가장 밝은 곳과 가장 어두운 곳은 공존한다. 더 밝은 빛을 내려면 그만큼 주변은 어두워지게 마련. 청계천이 크리스마스 불빛으로 가득해지는 만큼 그 주변은 상대적으로 어두워질 것이다. 하지만 이 공식도 항상 맞는 것은 아니다. 올해 연말은 밝아진 청계천으로 인해 주변이 어두워지는 일이 없을 듯하다. 최순실게이트로 촉발된 탄핵정국을 지켜보는 촛불민심이 구석구석을 밝힐 테니까.



 

박성필
박성필 [email protected]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0.05하락 8.0809:19 09/25
  • 코스닥 : 853.93하락 3.4209:19 09/25
  • 원달러 : 1333.60하락 3.209:19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09:19 09/25
  • 금 : 1945.60상승 609:19 09/25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