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삼성페이’, 철저한 현지화 전략으로 인도 공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모바일결제서비스 ‘삼성페이’를 22일(현지시간) 인도에서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인도에서 ▲액시스은행 ▲주택개발은행 ▲ICICI은행 ▲인디아스테이트은행 ▲스탠다드차터드은행 ▲아멕스 ▲씨티 등 주요 7개 은행·카드사와 협력해 신용카드와 직불카드서비스를 삼성페이로 제공할 예정이다.

22일 인도 구르가온의 릴라호텔에서 열린 삼성페이 출시 행사에서 삼성페이로 결제 시연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22일 인도 구르가온의 릴라호텔에서 열린 삼성페이 출시 행사에서 삼성페이로 결제 시연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삼성페이는 모바일결제서비스 외에도 인도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현지시장에 특화된 맞춤형 부가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인도 현지 모바일결제서비스인 Paytm과 연동해서 고객들이 삼성페이에서 Paytm 계정을 등록해 P2P송금, QR·바코드 결제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추후 인도 결제공사에서 제공하는 UPI(Unified Payments Interface) 기반 P2P송금서비스도 지원할 예정이다.

아심 와르시 삼성전자 인도법인 전무는 “인도는 기술에 대한 수용이 매우 빠른 시장이며 화폐 개혁을 통해 디지털 결제가 크게 탄력받고 있다”며 “삼성페이로 인도 소비자들에게 가장 스마트한 디지털 월렛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삼성페이는 인도를 포함해 한국·미국·중국·스페인·호주·싱가포르·브라질·푸에르토리코·러시아·태국·말레이시아 등 12개 글로벌시장에서 서비스하고 있으며 계속해서 서비스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삼성전자는 각국 특색에 따라 교통카드, 멤버십, 기프트카드, ATM 등 시장 맞춤형 부가서비스도 지속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허주열
허주열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