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대표이사 교체, 신임 사장에 남준우 부사장 승진 내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중공업 대표이사 교체, 신임 사장에 남준우 부사장 승진 내정

삼성중공업이 남준우 조선소장(부사장·사진)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승진 내정한다고 11일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현 대표이사인 박대영 사장이 최근의 경영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는 한편 후진들을 위해 사임한다는 의사를 표명함에 따라 남 부사장을 후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승진키로 했다.

박대영 사장은 이사진들과 사전협의를 통해 사임의사를 직접 전달하고 후임 대표이사를 추천했다.

남 신임 삼성중공업 대표이사 사장은 1983년 삼성중공업에 입사해 선박개발 담당, 시운전팀장, 안전품질담당, 생산담당을 역임한 조선생산 전문가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남 사장은 생산현장에서 체득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새로운 리더십을 발휘하면서 사업전반의 체질을 조기 개선하고 위기에 처한 삼성중공업의 재도약 기반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부사장 이하 2018년 정기 임원인사도 조만간 마무리해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512.10하락 23.1911:59 12/01
  • 코스닥 : 829.23하락 2.4511:59 12/01
  • 원달러 : 1305.10상승 15.111:59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1:59 12/01
  • 금 : 2057.20하락 9.911:59 12/01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