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서 직장동료에 칼부림… "2000만원 안갚아 홧김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뉴스1 최진모 디자이너
/자료=뉴스1 최진모 디자이너

빌린 돈을 갚지 않는다며 직장동료를 칼로 찌른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씨(34)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17일 오후 8시쯤 직장동료 B씨(32)가 사는 강남구의 한 다세대주택 건물에 찾아가 흉기로 B씨를 수차례 찔렀다.

A씨는 B씨가 채무금 약 2000만원을 갚지 않아 홧김에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큰 부상을 입고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현재 수술을 받고 회복 중이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강산 인턴
강산 인턴 [email protected]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2.59상승 8.3114:36 12/06
  • 코스닥 : 821.52상승 8.1414:36 12/06
  • 원달러 : 1311.90상승 0.714:36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4:36 12/06
  • 금 : 2036.30하락 5.914:36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