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율 67%… '가상화폐·남북단일팀' 여파에 6%p 하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 /사진=임한별 기자
문재인 대통령. /사진=임한별 기자

19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지난주 대비 6%포인트 떨어진 67%를 기록했다. 

이번주에는 국무조정실의 암호화폐(가상화폐) 관련 입장 발표(15일), 청탁금지법 개정안 시행(17일), 이명박 전 대통령 성명 발표(17일), 평창 동계올림픽 남북 공동입장 및 아이스하키 단일팀 구성 결정(17일) 등이 있었다.

특히 지지율 부정 평가 항목에서 남북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논란이 가장 가파르게 상승했다. 갤럽조사에서 문 대통령의 지지도가 70% 밑으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9월 넷째주 이후 약 4개월 만이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은 전국 성인 1004명에게 '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느냐'고 물어본 결과 응답자의 67%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고 19일 밝혔다.

긍정 평가 이유로는 '소통 잘함·국민 공감 노력'(17%), '개혁·적폐청산'(14%) 등이 주로 거론됐다.

'잘못하고 있다'고 대답한 사람은 24%로 지난주보다 7%포인트 상승했다. '어느 쪽도 아니다'와 '모름·응답거절'은 9%로 집계됐다. 부정평가에서는 '평창올림픽 남북 단일팀 구성'이 5%로 지난주 대비 5%포인트 이상 큰 폭으로 올랐다.

부정평가 항목 전체 1위는 '과거사 들춤·보복 정치'(21%)였고, 2위는 '경제·민생문제 해결 부족'이 꼽혔다.


문 대통령의 직무수행 긍정 평가는 30대에서 82%로 가장 높았다. 다음은 20대와 40대가 75%로 같았다. 연령별 긍·부정률은 20대 75%·17%, 30대 82%·11%, 40대 75%·19%, 50대 63%·30%, 60대 이상 50%·37%였다.
 

강산 인턴
강산 인턴 [email protected]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5:30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5:30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5:30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5:30 12/06
  • 금 : 2036.30하락 5.915:30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