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나라에서 온 래퍼" 김하온, 랩과 엉뚱함 다 잡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net '고등래퍼2' 캡처 /사진=뉴스1
Mnet '고등래퍼2' 캡처 /사진=뉴스1

고등학교 2학년 래퍼 김하온이 남다른 캐릭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하게 찍었다.

지난 23일 방송된 엠넷 '고등래퍼2'에는 2학년 김하온이 출연했다. 순박한 얼굴에 엉뚱해보이는 김하온에게 주목하는 이는 거의 없던 상황에서 MC 넉살이 "취미가 명상이라던데"라고 물었다.

여기서부터 김하온의 엉뚱함이 드러났다. 진지한 모습으로 명상의 이점과 철학을 이야기하자 넉살은 "명상나라에서 온 줄 알았다"며 김하온의 독특한 철학에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김하온은 싸이퍼 미션에서 마이크를 잡고 그간 보였던 엉뚱한 모습과는 전혀 다른 '반전 매력'을 뽐냈다. 이야기를 하듯 내뱉은 랩은 MC는 물론이고 멘토들까지 크게 놀라게 했다. 자리에 있던 모든 참가자가 김하온의 실력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결국 김하온은 실력자들을 제치고 당당히 2학년 싸이퍼 미션 1위를 차지했다. 첫 방송부터 독특한 캐릭터와 출중한 실력을 입증한 김하온은 강력한 우승 후보로 급부상했다.

 

강영신
강영신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