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대한항공, 미국 델타 조인트벤처 설립 효과 기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금융투자는 30일 대한항공에 대해 미국 델타항공과의 조인트벤처 설립으로 오는 2025년 미주노선 매출액이 2조9700억원에 달할 것이라고 전망하며 목표주가 4만 5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전날 대한항공은 델타항공과의 조인트벤처 설립이 양사 MOU 체결 1년 만에 국토교통부의 승인을 받았다고 공시했다. 조인트벤처는 별도로 회사를 설립하는 것은 아니지만 양사가 공동으로 운임과 운항 계획, 마케팅 등 영업활동을 수행하면서 비용과 수익을 공유하는 경영모델로 탑승 수속 카운터와 좌석, 마일리지 등을 공유하는 공동운항(코드쉐어)보다 상위 개념이다. 국내 항공사가 조인트벤처 인가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광래 애널리스트는 “대한항공의 미주 노선 매출액은 2011년 2조3000억원에서 2017년 1조 9000억원으로 연평균 3.1%씩 감소했다”면서 “ANA(일본)의 절반 수준의 연평균 매출 성장을 시현한다고 가정(해당 노선에서의 제한적 공급 증가를 예상)할 경우 미주 노선 매출액은 2019년 1조9800억원, 2020년 2조1200억원, 2025년 2조9700억원을 달성하게 된다”고 분석했다.

박 애널리스트는 “1분기 실적 우려(영업이익 1668억원 전망)는 상존하나 높은 밸류에이션 매력도와 중장기 성장 동력 확보가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박효선
박효선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45.60상승 6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