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 "10대에는 20대가, 20대에는 30대가 아름다울 거라 생각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바자>가 박신혜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사진=그림공작소
/사진=그림공작소
파리 패션 위크뿐 아니라 뉴욕 패션위크까지 연이어 참석하고 있는 박신혜는 이번에 참석한 코치 뉴욕콜렉션에 대해 “다채로운 무드와 스타일을 보는 즐거움이 컸다”며 “특히 원피스나 드레시한 옷뿐 아니라 가방들도 라인이 예쁘게 나와서 기대 이상으로 즐겁게 쇼를 관람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평소 샤를로트 갱스부르가 평소에 즐기는 스타일에서 영감을 받는다며 "평소 스커트보다는 레이더 재킷에 팬츠를 입는 걸 좋아하고 데님이나 편한 후드티셔츠를 좋아하는 편"이라며 "매니시하고 심플한 스타일을 선호한다"는 자신만의 스타일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리고 가장 아름다운 나이가 언제인지 묻는 질문에 박신혜는 “10대 때는 20대가 더 아름다울 거라고 막연히 생각했고 20대에는 30대가 아름다울 거라고 생각했었다”며 “지나온 시간 동안 열심히 한 일들, 그 수고로움이 쌓여서 아름다움이 만들어지는 거 같다”고 자신만의 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차기작에 관한 질문에 딱히 장르를 정해놓지는 않았지만 <침묵>과 같은 묵직한 영화에도 다시 도전해보고 싶다며 “건강함이 느껴지는 작품과 캐릭터가 좋아요. 건강하게 두 발을 땅에 잘 딛고 서 있는 것, 아마도 이게 제가 가장 원하는 것인가봐요’라고 활짝 웃었다.
/사진=그림공작소
/사진=그림공작소

박신혜의 더 많은 화보와 영상은 <바자> 4월호와 바자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