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진화 '득녀'…18세차이 부부, 결혼부터 출산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해피메리드컴퍼니,더써드마인드,웨딩디렉터봉드
/사진=해피메리드컴퍼니,더써드마인드,웨딩디렉터봉드

배우 함소원(43)과 진화(25) 부부가 부모가 됐다.

함소원 측 관계자는 18일 "함소원이 이날 오후 딸을 출산했다"며 "현재 산모와 아이가 모두 건강한 상태"라고 전했다. 이어 "남편 진화가 함소원의 곁을 지키고 있다"며 "시부모님도 어제 한국으로 들어와 함소원을 돌보고 있다"고 말했다.

함소원과 진화는 18세 연상연하 부부다. 함소원은 지난해 10월에 18살 연하 중국인과 7개월째 열애 중이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 1월 혼인신고 후 법적 부부가 됐으며, 지난 여름 한국과 중국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 6월에는 방송을 통해 임신 10주차라는 소식을 전했다. 

두 사람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을 통해 신혼생활과 임신소식 등을 전하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함소원의 출산기는 내년 1월1일 신년특집 '아내의 맛'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김경은
김경은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