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케미칼, 지난해 영업익 반토막… 태양광 적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한듬 기자
/사진=이한듬 기자
한화케미칼은 지난해 매출액 9조460억원, 영업이익 3543억원을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은 3.17% 줄었고 영업이익은 53.15%나 급감했다.

한화케미칼은 유가상승과 함께 전 제품에 걸친 공급량 증가와 수요 약세로 스프레드가 축소됐다고 설명했다.

태양광 부문은 중국 보조금 축소와 미국 세이프가드로 가격 약세가 이어졌다. 4분기부터 한화큐셀앤드첨단소재의 태양광 사업부문이 연결 실적으로 반영돼 매출은 늘었지만 시장 다변화 전략에 따른 판매가 하락과 일회성 비용(대손상각비 등) 처리로 107억원의 적자를 기록했다.

올해 1분기부터는 유가 하락에 저가 원료를 투입한 효과가 가시화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했다.

또한 주요 제품 가격이 반등하며 스프레드도 확대될 전망이다. PVC(폴리염화비닐)와 가성소다, PE(폴리에틸렌)는 중국을 비롯한 역내 수요가 점차 회복세를 보이고 있고 TDI(톨루엔디이소시아네이트)도 가격 하락이 멈출 것으로 예상된다.

한화케미칼은 “태양광 부문도 지난 분기의 일회성 비용 반영의 기저효과로 인해 영업이익이 흑자전환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화케미칼은 자사주 소각과 배당도 결의했다. 발행주식 수(보통주 기준)의 1%에 해당하는 자사주 163만 1104주를 매입 후 소각하기로 했다. 19일 종가 기준(2만1800원)으로 약 356억원에 해당하는 규모다. 배당은 보통주 기준 200원, 우선주 기준 250원 지급하기로 결의했다.

한화케미칼 관계자는 “향후 지속적인 자사주 매입과 소각을 통해 주주 가치를 제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