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유가족 "특조위 통해 조작·은폐된 증거 밝혀낼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월호 특조위. 28일 오전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 대회의실에서 가습기 살균제 사건과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가 주최한 '세월호 CCTV 조사 중간 발표' 종료 후 장훈 세월호 가족협의회 운영위원장과 유가족들이 입장 발표에 앞서 DVR(디지털영상 저장장치)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세월호 특조위. 28일 오전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 대회의실에서 가습기 살균제 사건과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가 주최한 '세월호 CCTV 조사 중간 발표' 종료 후 장훈 세월호 가족협의회 운영위원장과 유가족들이 입장 발표에 앞서 DVR(디지털영상 저장장치)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세월호 참사 주요 증거물인 DVR(CCTV 영상이 저장된 녹화장치) 조작 가능성이 제기된 가운데 세월호 유가족이 특별수사단 설치를 강력 촉구했다. 

28일 4·16 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는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16 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특조위)가 발표한 DVR 조작 가능성과 관련해 "정보기관과 박근혜 청와대가 개입해 CCTV 녹화영상에 손을 댔을 가능성이 농후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결과"라고 분노하며 이같이 밝혔다.

4·16 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는 "CCTV뿐만 아니라 VTS, AIS, 레이더까지 조작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며 "결국 박근혜정부가 CCTV에 담긴 급변침 당시 선내·외 상황을 통해 세월호 침몰 원인을 파악했을 가능성까지 연결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것이 사실이라면 영상조작과 DVR을 바꿔치기까지 하면서 숨겨야 할 진실이 무엇인지 반드시 밝혀내야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서는 검찰이 수사에 나서야 한다"고 요청했다.

아울러 "세월호참사의 진실을 반드시 밝혀내겠다고 해놓고 특조위 조사를 지켜보자는 입장만 견지한 정부도 세월호참사 전면 재수사의 필요성을 인지하고 특별수사단을 설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날 특조위는 해군이 DVR을 인양한 첫 시점이 조작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발표했다. 당초 알려진 것보다 훨씬 빠른 시점에 CCTV DVR을 수거했고, 이 장치에 녹화된 영상도 누군가 먼저 봤을 가능성이 있다는 것.

세월호 CCTV 영상은 참사 발생 약 '3분 전'까지만 남아 참사 순간 선내 상황을 규명하지 못한다고 알려진 가운데 이 결정적 3분을 누군가 고의로 은폐했을 가능성이 제기된 것이다.


가족협의회는 "경악을 넘어 분노에 치가 떨릴 지경"이라며 "참사 당일 오전 9시가 넘어서까지 CCTV가 작동하고 있었음에도 DVR을 포렌식한 후 확인한 영상에는 세월호 급변침 당시의 선내외 상황이 전혀 남아있지 않은 것을 이상하게 여겨 문제제기를 해 왔지만 DVR을 심지어 바꿔치기까지 했을 줄은 상상도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본 조사 건의 관련자들이 모두 입을 맞추고 조사에 임했다고 확신한다"며 "여전히 진실을 은폐하려는 세력이 있다는 방증"이라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특별수사단을 설치하고 특조위를 통해 왜 선원들만 표적구조했는지, 과적·조타미숙·기관고장으로는 설명할 수 없는 세월호 급변침과 침몰의 진짜 원인은 무엇인지, 박근혜정부와 황교안은 왜 그토록 집요하게 수사와 조사를 방해하고 증거를 조작·은폐했는지 반드시 밝혀내겠다"고 덧붙였다.
 

강소현
강소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