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N 필라델피아] 개이치, "바르보자 나랑 붙으면 지옥 갈 준비해야 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라이트급 랭킹 6위 에드손 바르보자(이하 바르보자)와 8위 저스틴 개이치(이하 개이치)가 UFC Fight Night Philadelphia(이하 UFN 필라델피아)에서 맞붙는다.
©스포티비
©스포티비

재작년 TUF Finale에서 마이클 존슨을 TKO로 꺾으며 화려하게 UFC에 데뷔한 개이치는 옥타곤에서 총 4번을 싸워 2승 2패를 거뒀다. 전적만 보면 뛰어나다 말하기 어렵지만, 네 번 경기에 나서 다섯 번의 보너스를 챙겼다는 면에서는 평가가 달라진다. 이기든 지든 재미있는 경기를 만드는 능력이 있는 선수라는 것. 종합격투기 무대에서 21번을 싸웠지만 판정까지 간 경기는 단 두 번 뿐. 매 경기 화끈한 양상을 만들었다.

또한 개이치는 바르보자와의 대결을 앞두고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우리가 맞붙으면 지옥으로 갈 준비를 해야 할 것”이라는 경고를 전했다.

상대 바르보자도 ‘화력’에서 뒤지지 않는다. UFC에서 킥으로 5번의 KO승을 거뒀다. 헤드킥, 바디킥, 레그킥, 플라잉니킥 등 다양한 킥에 능하다. 때문에 바르보자는 스스로 개이치에 우위를 점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

“나는 펀치, 바디킥, 로우킥, 헤드킥, 스피닝 백 킥 등으로 KO승을 거뒀다. 나는 분명히 UFC에서 가장 위험한 타격가”라고 밝힌 바르보자는 이번 대결을 앞두고도 “나는 승리할 것이다. 상대방에 대해 별로 걱정하지 않는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바르보자와 개이치가 메인이벤트를 장식하는 UFN 필라델피아는 3월31일 일요일 아침 8시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 온(SPOTV ON)에서 메인카드부터 생중계된다. PC, 모바일 중계는 온라인 스포츠 플랫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7.20하락 1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