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팔라완 파티'서 무슨 일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승리. 버닝썬.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성접대. 승리 팔라완 파티. 이른바 '경찰총장'으로 불린 경찰 간부가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에게 접대를 받았다는 유착 의혹에 관해 경찰이 추가 정황을 포착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승리. 버닝썬.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성접대. 승리 팔라완 파티. 이른바 '경찰총장'으로 불린 경찰 간부가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에게 접대를 받았다는 유착 의혹에 관해 경찰이 추가 정황을 포착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이른바 '경찰총장'으로 불린 경찰 간부가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에게 접대를 받았다는 유착 의혹에 관해 경찰이 추가 정황을 포착했다.

경찰 관계자는 15일 서울경찰청에서 열린 출입기자단과의 정례 간담회에서 "윤모 총경과 유씨 측 사이에 골프 4번, 식사 6번이 있었다"고 밝혔다.

기존에 경찰이 밝힌 골프접대 의혹의 횟수는 2건이었는데 종전 대비 2건이 늘어난 것이다. 경찰이 추가로 포착한 골프 자리에 가수 승리(29·본명 이승현)가 동석했던 정황은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은 윤 총경과 유씨 사이에 있었던 전체 접대 횟수 및 액수,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 위반 정황이 있는지 여부 등에 대한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아울러 버닝썬 등 경찰관 유착 의혹과 관련해 6명을 입건해 대기발령하고 4명에 대해서는 내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유착 수사만큼은 의지가 변함 없다"며 "조금이라도 혐의가 입증되면 바로 입건하고 사법처리 대상에 이르지 않더라도 청문감사실에 통보해 적정한 조치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경찰은 버닝썬 마약 관련 수사와 관련해 약 82명을 입건하고, 이 가운데 11명을 구속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마약 투약 및 유통 혐의를 받는 이문호 버닝썬 대표(29)와 일명 '애나'로 불리는 버닝썬 MD에 대해서는 보강 조사를 이번 주 중 마무리 짓고 신병 처리 방향을 결정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또 승리의 팔라완 성접대 의혹과 관련, 종업원 등 관련자 조사와 함께 승리가 당시 여성 종업원들의 여행 경비를 지급한 경위, 경비를 넘는 돈이 지급된 정황이 있는지 등을 살펴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기획사, 실제 기획한 임원 등을 부르고 개개 사안에 대해서도 확인 중"이라며 "게스트로 갔던 분들에 대해서도 현재 2명 정도 조사했다"고 부연했다.
 

정소영
정소영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23:59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23:59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23:59 11/29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29
  • 금 : 2067.10상승 6.923:59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