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강승윤, '인기가요' 녹화 못하고 응급실행…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위너 강승윤. /사진=뉴스1
위너 강승윤. /사진=뉴스1
YG엔터테인먼트 소속 아이돌그룹 위너의 멤버인 강승윤이 부상을 당해 음악방속 녹화에 나서지 못하게 됐다.

2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위너는 이날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SBS '인기가요'에 오르지 못한다.

멤버 강승윤이 리허설을 앞두고 대기하던 상황에서 목 디스크 증상으로 통증을 호소했기 때문. 이후 강승윤은 인근 병원 응급실로 이송된 상태다.

YG엔터 측은 "강승윤은 팬들과의 약속을 위해 무대에 오르고자 했으나 소속사 및 제작진의 권유로 불참한다"고 설명했다.


 

이지완
이지완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