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N 154] 정찬성, 버저비터 패배 7개월 만에 복귀전… 상대는 랭킹 5위 모이카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리안 좀비’ 정찬성이 옥타곤에 돌아온다. 지난해 11월 버저비터 패배를 당한 이후 7개월만의 복귀다. 정찬성의 이번 상대는 페더급 랭킹 5위의 강호 헤나토 모이카노.
©스포티비
©스포티비

상위 랭커인 만큼 모이카노를 잡으면 순위 상승은 물론이고 타이틀 도전 또한 한결 수월해질 수 있다 정찬성과 모이카노의 대결이 메인 이벤트를 장식하는 UFC Fight Night 154의 메인카드 경기는 6월23일 일요일 아침 8시, 언더카드 경기는 새벽 5시 시작되며 프리미엄 스포츠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 온라인 스포츠 플랫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정찬성은 이번 대회 준비를 위해 한 달 전 일찌감치 미국으로 떠났다. 정찬성은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와의 인터뷰에서 UFC 플라이급, 밴텀급 두 체급을 동시에 석권한 헨리 세후도의 팀인 ‘파이트 레디’에서 훈련하고 있다고 전했다. 랭킹이 높은 상대를 만나는 이번 대회를 위해 중점적으로 준비한 점을 묻자 “타격을 집중적으로 훈련했고, 내가 활용할 수 있는 레슬링 훈련도 많이 했다”며 경기를 착실히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찬성에게 이번 경기 승리는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 지난해 11월, 랭킹 15위였던 야이르 로드리게즈에게 경기 종료를 1초 앞두고 KO패하며 타이틀 도전에 멀어지는 듯 했지만 이번 대회에서 상위 랭커를 만나게 됐다. 이기면 챔피언을 향한 꿈도 이어나갈 수 있다. 이번 매치업이 코리안 좀비에 대한 UFC의 애정이 아니냐는 질문에 정찬성은 “지난 11월 로드리게즈와의 경기를 수락하면서, 매치 메이커 션 셜비가 만일 내가 지더라도 (다음 경기에서) 원하는 상대와 붙여줄 것이라고 약속했다. 납득할만한 상대를 붙여준 것에 대해, 약속을 지켜준 것에 대해 고맙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인터뷰 막바지, 지난 3월 다녀온 정글과 대회 준비 과정 중 어떤 것이 더 힘드냐고 묻자 “정글에서 밥을 정말 안줘서 힘들었다. 그것 말고는 시합 준비와 정글에서의 힘듦은 비교 불가”라고 답했다.

모이카노와 정찬성의 경기가 포함된 UFC Fight Night 154는 23일 일요일 새벽 5시 언더카드부터 메인카드까지 모두 생중계되며,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만날 수 있다. 정찬성이 출전하는 메인카드 경기는 아침 8시 시작되며, 다시보기 영상은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가장 먼저 제공된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