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윤 남편 누구?… "너만 애 키우냐" 독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최정윤이 방송에서 5년 째 독박육아를 하는 일상이 최초 공개됐다. /사진=JTBC 방송캡처
배우 최정윤이 방송에서 5년 째 독박육아를 하는 일상이 최초 공개됐다. /사진=JTBC 방송캡처

배우 최정윤이 방송에서 5년 째 독박육아를 하는 일상이 최초 공개됐다. 지난 25일 방송된 JTBC '가장 보통의 가족'에는 최정윤과 방송인 서유리가 출연했다. 이들은 결혼 생활에 대한 각기 다른 고민을 전문가에게 토로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정윤은 하루 종일 5세가 된 딸 지우를 홀로 돌봤다. 아이의 놀이부터, 목욕, 식사와 집안일 모두 최정윤이 담당했다. 남편은 아침 7시부터 밤 11시까지 바깥에서 일을 한다고 했다.

최정윤은 "현실은 말 그대로 독박육아"라면서 "지우가 일어날 시간에 아빠는 없고, 자는 시간에 아빠가 들어올 때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지우한테 부족함은 없을지 고민이 된다"고 토로했다.

그녀의 하루를 지켜본 오은영 박사는 "눈물이 나려 한다. 너무 짠하다"면서 "왜냐하면 자식을 키우면서 엄마는 '힘들다'고 말을 못한다. 정윤 씨가 육아를 다 마친 후 저녁에 혼자 있는 모습이 여유롭기도 하지만, 난 눈물이 날 것 같다"고 말했다.

최정윤이 "아이에게 '힘들다'고 얘기를 많이 한다"고 하자 오은영은 "남편한텐 왜 힘들다고 말을 못하냐"고 물었다. 그러자 최정윤은 "남편이 '너만 애 키우냐'고 하니까 못한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는 "원래 힘든 얘기를 잘 안하게 된다. 하면 더 힘이 든다. 저를 들여다보는 게 더 불편하고, 그 이상으로 힘든 사람이 될 것 같아서 못 기대겠더라"면서 "물론 이대로 가면 언젠가 폭발할 거라는 걸 안다. 사람이 어떻게 다 감당을 하고 살겠냐. 하지만 제 현실을 받아들여야 한다는 생각이 많다. 그래서 참고 산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오은영 박사는 최정윤이 방송 전 실시한 심리 검사 결과를 두고 "잘 이겨내고 있지만, 언뜻 스치는 얼굴에서 지침이 묻어 있다"면서 "스스로를 돌보는 시간이 필요할 것 같다"고 강조했다. 

최정윤은 2011년 이랜드그룹 박성경 부회장의 장남 윤태준씨와 결혼했다. 윤태준은 과거 인기 아이돌 그룹 이글파이브 출신이다. 2017년에는 주가조작혐의로 기소돼 집행유예형을 받기도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7%
  • 43%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