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성 "재난지원금, 당·정 이견 끝까지 가면 심각한 문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왼쪽) 4차 재난지원금 지급방식을 두고 당정 간 갈등을 겪는 것에 우려를 표했다. /사진=뉴시스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왼쪽) 4차 재난지원금 지급방식을 두고 당정 간 갈등을 겪는 것에 우려를 표했다. /사진=뉴시스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이 4차 재난지원금 지급방식 관련 당정 간 갈등 양상에 대해 "이견을 좁혀나가지 않고, 또 해결하지 않고 계속 끝까지 이렇게 간다면 심각한 문제"라고 우려했다.

최 수석은 3일 KBS 라디오 '최강시사' 인터뷰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보편·선별 지원을 동시에 추진하겠다고 하자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반박했다'는 진행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그러면서 "1차, 2차, 3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할 때마다 늘 (여권 내) 이견들이 있었다"며 "어찌 보면 자유로운 토론이 보장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다만 최 수석은 "이 대표의 교섭단체 대표 연설로 이것에 대한 검토 논의가 시작이 된 것"이라며 "이제 이견을 조정하고 또 어떻게 할 것인지를 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수석의 이 같은 발언은 양측의 의견 충돌은 있을 수 있지만 여론의 혼란 등을 고려할 때 결정을 길게 끌 수 없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최 수석은 최근 국민의힘이 북한에 건넨 USB를 공개하라고 주장하는 것에 대해 "대통령 재임 중 일어난 정상 간 문제를 공개하라는 건 성립되기 어려운 주장"이라며 "남북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 시선에서도 대한민국의 국격이 떨어지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나은수
나은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23:59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23:59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23:59 11/29
  • 두바이유 : 82.14상승 0.6523:59 11/29
  • 금 : 2067.10상승 6.923:59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