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원조 글래머"… '52세' 김혜수, 볼륨감 좀 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혜수가 과감한 드레스 패션을 선보였다. /사진=김혜수 인스타그램
배우 김혜수가 과감한 드레스 패션을 선보였다. /사진=김혜수 인스타그램
배우 김혜수가 아찔한 볼륨감으로시선을 사로잡았다. 김혜수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메이크업을 받고 있는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사진 속 김혜수는 가슴 라인이 훤히 드러나는 화이트 밀착 드레스를 입고 있다. 우월한 볼륨감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김혜수는 52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외모를 자랑한다. 작은 얼굴에 완벽하게 자리잡은 이목구비는 감탄을 자아낸다. 이에 후배 한지민도 "띠용"이라는 댓글로 감탄을 표현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4%
  • 46%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