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통신연락선 55일 만에 복원… 정부 "관계 복원 토대 마련"(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7월27일 경기도 파주시 판문점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우리측 연락대표가 북측 연락대표와 통화하고 있다. /사진제공=통일부
지난 7월27일 경기도 파주시 판문점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우리측 연락대표가 북측 연락대표와 통화하고 있다. /사진제공=통일부
북한이 한미연합훈련에 반발하며 일방적으로 단절했던 남북통신연락선이 복원됐다.

통일부는 "오전 9시 남북공동연락사무소의 개시통화가 이뤄지면서 남북통신연락선이 복원됐다"고 4일 밝혔다. 남북 간 군 통신선도 같은 시각 정상통화가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이 남북공동연락사무소 및 군 통신선을 통해 남측의 통화 시도에 응답한 건 55일 만이다. 지난 8월10일 한미연합훈련 사전연습 격인 위기관리 참모훈련(CMST) 이후 불통 상태였다.

이번 통신연락선 복원은 지난달 22일(현지시간) 유연 총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종전선언을 공개 제안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달 29일 시정연설을 통해 남북통신연락선 복원 의사를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북한 조선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남조선(한국) 당국은 통신선 재가동 의미를 깊게 새기고 앞으로의 밝은 전도를 열어나가는 데서 선결돼야 할 중대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적극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통일부는 "정부는 남북통신연락선이 연결됨으로써 한반도 정세 안정과 남북관계 복원을 위한 토대가 마련됐다고 평가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통신연락선의 안정적 운영을 통해 조속히 대화를 재개해 남북합의 이행 등 남북관계 회복 문제와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실질적 논의를 시작하고 이를 진전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연희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