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배우' 최지희 별세, 한지일 애도 "한국영화의 징검다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로 배우 겸 패션 디자이너로 활동했던 최지희가 별세했다. /사진=한지일 페이스붖ㄱ
원로 배우 겸 패션 디자이너로 활동했던 최지희가 별세했다. /사진=한지일 페이스붖ㄱ

원로 배우 최지희가 알츠하이머, 루푸스병 등 다양한 지병으로 투병해오다 세상을 떠났다. 향년 80세. 지난 17일 영화계에 따르면 고 최지희는 이날 낮 12시쯤 지병으로 투병 중 별세했다. 고인은 수년 전부터 루푸스병을 앓다 폐렴 증세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빈소는 을지로 백병원 장례식장 일반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19일 오전 9시다. 한국영화인원로회가 장례절차를 주관한다. 장지는 분당 스카이캐슬이다.

배우 한지일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선배님, 사랑합니다. 선배님 가시는길 후배 한지일이 할수있는 마지막 작은 마음이었습니다. 선배님은 한국영화 102년을 이끌어 징검다리를 놓아주신 별중에 별이십니다. 영화배우 후배들은 선배님을 사랑합니다. 존경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고 최지희는 지난 1956년 영화 '인걸 홍길동'으로 데뷔, 이후 '아름다운 악녀' '김약국의 딸들' '오부자' '애모' '자매의 화원' 등에 출연하며 전성기를 누렸다. 1970년대에는 영화 '남대문 출신 용팔이' '팔도가시나이' 등 액션 영화에 출연했고, 영화 '케이라스의 황금'에서는 의상감독으로 활약했다. 이후 패션 디자이너로도 활동 영역을 넓혔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