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코로나 치료제 확보 '사활'… 머크약 140만회분 추가 구입

화이자 '팍스로비드'도 수백만회분 확보키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정부가 머크앤드컴퍼니(MSD)가 만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먹는 치료약 10억달러(약 1조억원)어치를 추가 구입한다. /사진=뉴스1
미국 정부가 머크앤드컴퍼니(MSD)가 만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먹는 치료약 10억달러(약 1조억원)어치를 추가 구입한다. /사진=뉴스1
미국 정부가 머크앤드컴퍼니(MSD)가 만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먹는 치료약 10억달러(약 1조억원)어치를 추가 구입한다. 

9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 정부가 머크의 경구용 치료제(몰누피라비르) 140만회분을 추가 구입한다. 이번에 미국 정부가 구매한 머크의 치료제는 총 310만회분이다.

앞서 미 정부는 지난 6월 머크 치료제 170만회분을 12억달러(약 1조4175억원)에 구매하기로 합의했다. 머크는 향후 미 정부가 계약 일환으로 200만회분을 추가 구입할 수 있다고도 밝혔다.

프랭크 클리번 머크 인간건강사업부 사장은 "만약 몰누피라비르 사용이 승인된다면 이는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공동 노력의 일환으로, 감염 예방에 사용되는 백신과 의약품에 포함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 감염 초기 몰누피라비르를 복용하면 사망률과 입원율을 각각 절반으로 줄일 수 있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은 지난 5일 화이자 경구용 치료제 '팍스로비드'가 코로나19로부터 사망·입원 확률을 89% 감소시킨다는 연구 결과를 토대로 수백만회분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미정부의 팍스로비드 구매 계약은 머크 치료제 170만회분을 선구매하고 향후 330만회분을 추가 구입할 수 있다는 계약 내용과 유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윤섭
김윤섭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김윤섭 기자입니다. 열심히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