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권원자력의학원-장안읍발전위, 주민 건강증진 위해 손 맞잡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의학원장 박상일)은 (사)장안읍발전위원회(위원장 박태현)와 부산 기장군 장안읍 주민의 숙원사업인 건강검진사업 협약을 체결했다./사진=동남권원자력의학원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의학원장 박상일)은 (사)장안읍발전위원회(위원장 박태현)와 부산 기장군 장안읍 주민의 숙원사업인 건강검진사업 협약을 체결했다./사진=동남권원자력의학원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의학원장 박상일)은 (사)장안읍발전위원회(위원장 박태현)와 부산 기장군 장안읍 주민의 숙원사업인 건강검진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사업은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에 걸쳐 총 25억을 장안읍발전위원회의 주도 아래 한국수력원자력 고리본부가 건강검진비를 의학원에 지원하고, 의학원은 암정밀검진, 심뇌혈관정밀검진, PET-CT, 치매검진 등을 장안읍 주민에게 제공하는 사업이다. 검진대상은 65세 이상(15년 거주) 장안읍 주민으로, 내년부터 연간 800명 정도의 주민이 고품질의 건강검진 혜택을 받게 된다.

박상일 의학원장은 "지역민의 염원으로 설립된 공공의료기관인만큼 지역민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돌보는 것이 우리의 책무이다. 건강증진 사업 뿐 앞으로 지역과 끊임없이 소통하여 주민분들이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도록 공공의료의 역할을 완수하겠다. 이번 협약이 장안읍민 건강증진에 기념비적인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태현 위원장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우수한 진료와 고품격 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어 장안읍 주민들이 보다 체감할 수 있는 공공의료 복지가 완성되리라 기대한다. 원전의 사회적 수용성 확대와 원전 지역 주민의 첨단 의료검진 시스템 제공이라는 의학원의 설립 목적을 기억하고, 지역주민들이 의학원을 믿고 일상생활을 영위하며 함께 상생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장안읍발전위원회에서도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장안읍발전위원회는 2005년 창립되어 지역 내의 통합된 의결기구로써 장안읍에 발생하는 각종 현안사업을 전문적이고 신속히 처리해 왔으며 지역발전과 주민의 복지와 권리 보호를 위해 봉사하는 단체이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85.58상승 16.4110:15 06/02
  • 코스닥 : 866.32상승 2.5410:15 06/02
  • 원달러 : 1312.30하락 9.310:1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0:1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0:15 06/02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