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관광두레 사업' 신규지역에 선정…지역관광 생태계 조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시청 전경/사진제공=인천시
인천시청 전경/사진제공=인천시
인천시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주최‧주관하는 2022년 관광두레 사업 신규 지역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관광두레 사업이란 주민의 자발적 참여와 지역자원의 연계를 통해 지역 고유의 특색을 지닌 숙박‧식음‧여행‧체험‧레저‧기념품 등을 생산‧판매하는 관광사업체를 육성하고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속가능한 지역관광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관광두레 신규 지역은 인천의 동구와 미추홀구를 포함한 전국 19곳으로 해당지역의 관광두레 PD 19명도 함께 선정됐다.

관광두레 PD는 ▲지자체와 주민 ▲방문객과 주민 ▲주민과 주민사이를 이어주는 조력자의 역할 ▲최대 5년 동안 활동▲주민사업체를 대상으로 창업상담 ▲경영 실무 교육 ▲상품 판로개척 등을 지원하여 지속 성장을 도울 예정이다.

인천시는 지난해 3월 문체부 관광두레 지역협력사업에 공모‧선정되어 인천관광기업지원센터 내 관광두레협력센터를 조성하였고, 예비PD 및 예비주민사업체 발굴·양성을 위한 아카데미 운영, 역량강화 교육, 맞춤형 컨설팅 등을 추진해 왔다.

그 결과 이 사업을 통해 발굴된 예비 PD 2명이 관광두레 PD에 선발되어 동구·미추홀구 2개 지역이 관광두레 신규 지역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이루었다.


홍준호 인천시 문화관광국장은 “인천이 관광두레 지역협력사업 선정에 이어서 관광두레 사업 신규지역으로 선정됨에 따라 침체된 지역 관광을 활성화하고 주민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인천=장관섭
인천=장관섭 [email protected]

머니S 인천 장관섭 기자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7하락 44.7718:05 09/21
  • 코스닥 : 860.68하락 22.0418:05 09/21
  • 원달러 : 1339.70상승 9.618:05 09/21
  • 두바이유 : 93.85하락 1.3418:05 09/21
  • 금 : 1967.10상승 13.418:05 09/21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이정식 장관 '재개발 건설현장 확인'
  • [머니S포토] 추경호 "美 연준 결정, 고금리 장기화 가능성… 경계심 갖고 대응"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