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부족했다 사과드린다"… 이재명, 국민 앞에 큰절 올린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에 대해 사과하고 큰 절까지 하며 수도권·중산층 민심 앞에 납작 엎드렸다. 사진은 24일 경기 용인 포은아트홀에서 큰절하는 이 후보. /사진=뉴스1
24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에 대해 사과하고 큰 절까지 하며 수도권·중산층 민심 앞에 납작 엎드렸다. 사진은 24일 경기 용인 포은아트홀에서 큰절하는 이 후보. /사진=뉴스1
24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에 대해 거듭 사과하며 사죄의 뜻으로 큰절을 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경기 용인 포은아트홀에서 경기도 공약을 발표하기 전 경기 지역 민주당 의원 30여명과 단상에 올랐다. 그는 "마음의 소회를 표현할까 한다"며 "민주당이 앞으로 더 잘하겠다. 앞으로 더 잘할 뿐만 아니라 우리가 많이 부족했다는 사과의 말씀을 겸해서 인사를 드릴까 한다"고 예정에 없던 사과를 했다. 이어 "마침 신년이고 세배와 사과의 뜻을 겸해서 지금까지와 완전히 다른 새로운 정치로 보답드리겠다는 각오를 표현할까 한다"며 의원들과 함께 큰절을 했다.

이 후보는 전날 부동산 공약을 발표하는 자리에서도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부인할 수 없는 정책 실패"라고 언급했다. 또 "민주당의 일원이자 대통령 후보로서 또 다시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 변명하지 않고 무한책임을 지겠다"며 고개를 숙인 바 있다.

또 이 후보는 지난 21일 서울권 공약 발표 기자회견에서도 "서울시민들이 최근 부동산 문제로 많이 고통받고 또 우리 민주당이 기대에 못 미친 점에 대해서 많이 실망하신 것 같다"며 서울 지역구 의원들과 함께 허리를 굽혀 90도로 인사하기도 했다.

최근 들어 이 후보의 사과가 잦아진 것은 대선을 한달 보름가량 앞두고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에게 지지율 역전을 당한 데다 이 후보의 지지율이 정체기에 접어든 상황에 대한 위기의식으로 해석된다.

이 후보는 "정말 겸허한 자세로, 낮은 자세로, 오로지 국민을 위해 맡겨진[특징주] 권한을 행사하려고 했는지, 의도와 다르게 그 뜻에 충분히 부합하지 못하지 않았는지 반성하는 게 맞다"고 말했다. 이어 "잘못한 게 많고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점도 분명히 있지만 과연 앞으로 대한민국이 미래로 나아갈지, 다시 과거로 회귀할지 심사숙고해서 판단해 주시길 간곡히 요청한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서진주
서진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4%
  • 36%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