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응천 "장관후보자가 감히…한동훈은 어나더 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8일 한동훈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검수완박 저지' 발언을 비판했다. 사진은 지난달 16일 광주 서구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 대회의실에서 발언하는 조 의원. /사진=뉴스1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8일 한동훈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검수완박'(검찰수사권 완전박탈)을 반드시 저지하겠다는 강경 발언을 쏟아내자 '어나더(another·또 하나의) 윤석열'이라고 비판했다.

조 의원은 28일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이거(검찰 수사권 분리 법안) 통과된 5월3일까지 아직 그분은 장관이 아니고 후보자인데 어떻게 저지하냐"고 지적했다.

그는 "통상 국무위원 후보자한테 마이크를 들이대면 다소곳이 '청문회장에서 말씀드리겠다'고 하는 것만 봐오다가 굉장히 패셔너블하면서 당당하게 준비했다는 듯이 (말해서) 굉장히 불편하다"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한 후보자는) 이제는 완장관이 아니고 소통령"이라며 "심지어 이번에 국민의힘에서 합의를 뒤집은 것도 한동훈의 발언이 촉발한 것이란 얘기까지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자기는 즐기고 있겠지만 장기적으로 봐서 좋은 일일까. 후보자답게 행동했으면 좋겠다"고 직격했다.

조 의원은 "정치적 야망이 있기 때문이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한 후보자가) 지금 현안에 대해 일일이 끼어들어 풀스윙할 이유는 없지 않냐. 그것 아니면 무리할 이유가 뭐가 있을까"라고 반문했다. 나아가 "상대당에서 반감을 가지고 있는 것을 뻔히 알면서 청문회를 앞두고 굳이 그걸(검수완박) 증폭시키는 이유는 뭘까"라며 "자기에 대한 정치적 자본을 더 키우려고 하는 이유밖에 없다"고 추측했다.
 

서진주
서진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40.00상승 27.6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