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취약계층 에너지 복지사업 본격 추진

5월부터 저소득층 대상 LED 조명사업 등 에너지나눔사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광역시가 5월부터 저소득 취약계층 등 대상으로 LED조명, 연탄, 등유 등 다양한 에너지 복지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지원사업은 ▲시설개선사업(LED등 교체, LPG용기 사용가구 시설개선) ▲에너지 나눔 복지사업(에너지바우처, 연탄·등유 지원) 등으로 나눠 진행된다.

취약계층 LED등 교체 사업은 2014년부터 저소득층, 복지시설을 대상으로 그동안 1만230개소, 169억원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총 704개소(저소득층 648, 복지시설 56), 사업비 9억5000만원을 지원해 에너지 고효율화를 추진한다.

이번 사업 추진에 따라 전력효율 향상과 수명개선을 통해 전기 요금 절약과 에너지 절감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또 4100만원을 투자해 165개소를 대상으로 가스사고에 취약한 LPG고무호스를 금속배관, 퓨즈콕 등으로 교체 설치하는 'LPG용기 사용가구 시설개선사업'을 실시한다.

사업대상은 모든 LPG용기 사용 일반가구다. 단, 영업용, LPG배관망 예정가구, 도시가스전환(예정)가구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가구당 개선비용은 총 25만원으로 지원금액은 20만원이며 선정된 가구는 5만원만 자부담하면 된다.

저소득층 난방연료 지원사업은 관내 에너지 취약계층의 겨울철 난방비를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연탄지원은 한 가구당 13만원씩 기초생활수급자 총 351가구, 사업비 4600만원 ▲등유지원은 한 가구당 15만5000원씩 기초생활수급자 중 장애인, 독거노인 총 1170가구, 사업비 1억8100만원을 지원한다..

이 밖에도 한국에너지공단의 에너지바우처(전기, 가스 등 냉·난방 에너지원 구매 가능 바우처 지급), 등유바우처(저소득층 난방유 지원사업), 한국광해광업공단의 연탄쿠폰(저소득층 연탄 보조사업) 등 협력기관을 통해서도 냉·난방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권대혁 시 에너지산업과장은 "에너지는 인간다운 삶을 유지하기 위한 필수 공공재"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에너지 복지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에너지 취약계층이 충분한 에너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