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만개 빈 의자가 있다"…바이든, 코로나 사망자 애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12일(현지시각)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망자가 100만 명을 넘겼다고 알렸다. /사진=로이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망자가 100만 명을 넘겼다고 알린 뒤 전 세계 미 정부 기관에 조기 게양을 지시했다.

지난 12일(이하 현지시각) AFP통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공식 성명을 통해 "저녁 식사 자리에 100만 개의 빈 의자가 있다"며 애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오늘 우린 비극적인 이정표를 남겼다"고 밝혔다.
/사진=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공식 트위터(@POTUS) 캡처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전 세계 기업·단체 등이 참여한 코로나19 정상회의에 참석해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을 억제하고 비상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국제사회가 적극 협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미국이 세계보건기구(WHO)를 통해 백신 제조 기술을 공유하고 "백신 접근이 어려운 계층을 대상으로 진단 검사 및 치료를 확대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세계은행의 글로벌 보건기금에 2억달러(약 2577억원) 추가 기부 계획을 발표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40.00상승 27.6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