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분기 파운드리 시장 역성장… TSMC와 격차 벌어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1분기 삼성전자와 TSMC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시장점유율 격차가 전분기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삼성전자 서초 사옥. /사진=뉴스1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시장에서 역성장을 기록하면서 업계 1위 TSMC와의 격차가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대만 시장조사업체 트랜드포스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파운드리 시장에서 53억2800만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분기(55억4400만달러)보다 3.9% 줄어든 수치로 글로벌 10대 주요 업체 중 매출액이 감소한 것은 삼성전자가 유일하다. 삼성전자는 같은 기간 시장점유율도 18.3%에서 16.3%로 2%포인트 줄었다. 트랜드포스는 "단말기 시장 수요가 얼어붙으면서 삼성전자 파운드리 매출이 감소했다"고 전했다.

TSMC는 올해 1분기 매출 175억2900만달러로 전분기보다 157억4800만달러보다 11.3% 급등했다. 웨이퍼 인상과 고성능 컴퓨팅에 대한 수요, 환율 효과 등이 영향을 미친 것을 풀이된다. 시장점유율은 동 기간 52.1%에서 53.6%로 확대되면서 TSMC와 삼성전자의 격차는 33.8%포인트에서 37.3%포인트로 벌어졌다.

글로벌 시장점유율은 TSMC와 삼성전자에 이어 대만의 UMC가 6.9%, 미국의 글로벌파운드리가 5.9% 등을 기록했다. 중국의 SMIC는 5.6%의 점유율로 5위를 차지했는데 중국의 화홍그룹이 6위(3.2%), 넥스칩이 9위(1.4%)에 오르는 등 중국 3개 업체의 합산 점유율이 10%를 넘은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올해 1분기 전 세계파운드리 시장 매출은 319억5700만달러로 지난해 4분기(295억4700만달러)보다 8.2% 성장했다. 파운드리 시장은 11개 분기 연속 성장하고 있는 중인데 트랜드포스는 올해 2분기에도 파운드리 시장이 성장할 것으로 예상했다.
 

김동욱
김동욱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7하락 44.7718:05 09/21
  • 코스닥 : 860.68하락 22.0418:05 09/21
  • 원달러 : 1339.70상승 9.618:05 09/21
  • 두바이유 : 93.85하락 1.3418:05 09/21
  • 금 : 1967.10상승 13.418:05 09/21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이정식 장관 '재개발 건설현장 확인'
  • [머니S포토] 추경호 "美 연준 결정, 고금리 장기화 가능성… 경계심 갖고 대응"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