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10일 북미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의 글로벌 첫 진출 지역인 북미 출시일을 오는 10일로 확정하고 현지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사진은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대표 이미지/사진=컴투스
컴투스는 소환형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의 북미 출시일을 오는 10일(현지시각)로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크로니클'은 전 세계 1억6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글로벌 메가 히트 게임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 지식재산권(IP)을 기반으로 제작된 최초의 MMORPG다.

지난 8월 한국에서 전 세계 최초로 출시됐다. 구글플레이스토어?애플 애플리케이션(앱)스토어 등 양대 앱마켓 인기 게임 1위와 매출 순위 TOP10을 달성하는 등 차별화된 콘텐츠로 우수한 성과를 다져왔다.

'크로니클'은 8년 이상 전 세계에서 장기 흥행 중인 '서머너즈 워'의 핵심 재미인 다양한 소환수의 수집과 이를 활용한 전략적 덱 구성의 묘미를 고스란히 살려냈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이는 '크로니클'이 자동 플레이와 성장 위주의 국내 여타 MMORPG와 구분되는 가장 큰 차이점인 동시에 북미 시장 유저들에게 어필할 매력 요소로 평가받고 있다.

소수의 강력한 소환수나 성급의 높낮이가 전투에 절대적 영향을 주는 것이 아닌 다양한 속성과 스킬을 가진 여러 소환수를 상대와 상황에 따라 적재적소에 활용하는 고도의 전략적 재미와 더불어 '직접 하는 재미'를 높이는 수동 전투의 묘미도 북미 유저들의 플레이 욕구를 자극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을 넘어 해외에서 가장 먼저 선보이는 북미는 '서머너즈 워' IP 팬덤이 가장 많이 포진한 지역이다. '서머너즈 워'는 2014년 글로벌 출시 이후 현재까지 미국과 캐나다에서 게임 매출 순위 2위와 1위를 기록, 한국 게임으로는 독보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컴투스는 오는 10일 세계 최대 게임 마켓인 북미에 '크로니클'을 출시, 웨스턴 MMORPG 시장을 본격 공략한다. 성공적인 북미 서비스를 위해 다양한 글로벌 플랫폼으로의 출시를 확정했다. 현지 유저를 대상으로 현재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있다.

북미게임 시장이 콘솔과 PC 비중이 높은 만큼, 컴투스 그룹의 하이브 크로스 플레이를 통해 모바일?PC 등 다양한 디바이스로 접근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한다. 글로벌 PC 게임 플랫폼 스팀을 통해서도 고퀄리티 콘텐츠를 제공한다.

컴투스는 이처럼 다양한 채널로 시장을 개척하고 '크로니클'의 차별화된 게임성을 토대로 기존 IP 팬 뿐만 아니라 현지 게이머들을 폭넓게 공략해 나갈 예정이다.
 

송은정
송은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