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덕후' 임영웅, 아르헨티나 우승에 댓글… "바모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시 덕후로 알려진 가수 임영웅이 인스타그램 댓글을 통해 아르헨티나의 우승을 축하했다. /사진=뉴스1, 리오넬 메시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임영웅이 축구선수 리오넬 메시를 향한 팬심을 또 한 번 드러냈다.

19일 메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월드컵 우승 트로피를 들고 있는 사진을 올리며 아르헨티나의 우승을 자축했다. 해당 게시물에 임영웅은 한국어로 "바모쓰"라고 남기며 팬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바모쓰(Vamos)는 스페인어로 '가자'라는 뜻이다.

이는 2022 카타르월드컵에서 프랑스를 꺾고 우승한 아르헨티나와 메시를 축하하기 위해 쓴 댓글로 보인다.

'축구 덕후' 임영웅의 메시 사랑은 이미 팬들 사이에서 유명하다. 임영웅이 인스타그램 팔로우를 하고 있는 사람은 총 3명뿐인데 여기에 메시가 포함돼 있다. 이전부터 임영웅은 평소 메시를 뮤즈이자 롤모델이라고 밝혔다.

앞서 한 축구 전문 매거진과의 인터뷰에서 "작은 체구지만 역경을 모두 이겨냈다는 점에서 단순히 좋아하는 게 아니라 정말로 존경한다"며 "미디어를 통해 자기의 목소리를 강하게 드러내지 않는 메시의 성향이나 가족 스토리도 좋아한다"고 언급한 바 있다.
 

  • 76%
  • 24%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