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검찰, 아베 총격범 살인죄 기소… "형사책임 능력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베 전 총리를 피습한 야마가미 데쓰야. /사진=로이터
일본 검찰이 아베 신조 전 총리를 총격 살해한 야마가미 데쓰야를 살인죄로 기소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일본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나라지검은 야마가미에 대한 정신감정 결과 그가 형사책임능력이 있다고 판단하고 그의 구속기한인 내달 13일까지 살인죄로 기소하기로 했다.

나라지검은 야마가미가 살인죄로 기소된 이후 법정에서 형사책임능력 인정 여부가 쟁점이 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해 그의 정신 상태를 파악해 왔다. 정신감정을 위한 유치 기간은 7월25일부터 11월29일까지였지만 내년 1월10일까지 연장했다.

야마가미는 지난 7월8일 나라시에서 가두 연설을 하던 아베 전 총리를 총격 살해했다. 그는 어머니가 1991년 통일교 신자가 된 뒤 1억엔(약 9억6000만원) 넘게 헌금하면서 가정이 파산하자 원한을 품고 통일교와 관계가 있다고 생각한 아베 전 총리를 살해했다고 진술했다.
 

강한빛
강한빛 [email protected]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6.77하락 8.6109:21 12/07
  • 코스닥 : 816.52하락 3.0209:21 12/07
  • 원달러 : 1319.10상승 609:21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09:21 12/07
  • 금 : 2047.90상승 11.609:21 12/07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