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 펠릭스' 에르난데스, 시애틀 구단 '명예의 전당' 입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펠릭스 에르난데스가 시애틀 구단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 사진은 시애틀 시절 에르난데스의 경기 모습. /사진= 로이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시애틀에서 뛰었던 펠릭스 에르난데스가 구단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

시애틀은 12일(한국시각) "에르난데스를 명예의 전' 회원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45년 구단 역사상 11번째다. 에르난데스는 지난 2005년 시애틀에서 데뷔했다. 통산 169승136패 평균자책점 3.42를 거뒀다. 2010년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을 차지했으며 통산 6차례 올스타에 선정됐다.

지난 2009년부터 2018년까지는 10년 연속 개막전 선발 투수로 뛰었다. 이에 킹 펠릭스라는 애칭까지 얻었다. 2012년 8월16일 볼티모어전에서는 퍼펙트게임을 달성하기도 했다.

하지만 2017년부터 내리막길을 탔고 2019년 1승8패 평균자책점 6.40으로 최악의 시즌을 보낸 뒤 시애틀을 떠났다. 이후 애틀랜타, 볼티모어 등과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으나 경쟁력을 증명하지 못했고 은퇴를 선택했다. 선수 생활의 마무리는 부진했으나 전성기 시절 시애틀에서의 활약을 인정받아 명예의 전당 입성했다.

에르난데스에 앞서 앨빈 데이비스·데이브 니하우스·제이 뷰너·에드가 마르티네스·랜디 존슨·댄 윌슨·켄 그리피 주니어·루 피니엘라·제이미 모이어·스즈키 이치로가 시애틀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