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당국 "애플페이, 국내 도입 허용"… 삼성페이 독주 깨지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 1분기 중 국내에서 애플페이를 쓸 수 있을 전망이다./그래픽=머니S DB
금융당국이 애플페이 도입을 허용하기로 했다. 애플페이는 애플사의 비접촉식 간편결제 시스템으로 스마트기기만으로 카드 결제를 할 수 있다.

삼성페이가 독주해오던 오프라인 간편결제 시장에 애플페이가 합류함으로써 양강구도가 형성될 전망이다.

금융위원회는 3일 "여신전문금융업법과 전자금융거래법 등 관련 법령과 그간의 법령해석을 고려한 결과 신용카드사들이 필요한 관련 절차를 준수해 애플페이 서비스 도입을 추진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금융위는 "신용카드사는 관련 법령 준수와 함께 애플페이와 관련한 수수료 등 비용을 고객 또는 가맹점에 부담하게 하지 않아야 한다"며 "또한 고객 귀책이 없는 개인정보 도난·유출 등으로 야기된 손해에 대해 책임지는 등 소비자 보호 방안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향후 애플페이 서비스 출시를 통해 일반 이용자들의 결제 편의성이 제고되고 근거리무선통신(NFC) 기술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결제 서비스의 개발·도입이 촉진될 것이라고 금융위는 기대했다.

앞서 현대카드는 애플과 계약을 맺고 애플페이의 국내 출시를 준비해왔다.

다만 애플페이는 보급률이 낮은 NFC 방식을 채택하고 있어 얼마나 빨리 확산할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국내 가맹점 대부분은 마그네틱보안전송(MST) 방식의 카드 결제 단말기를 쓰고 있기 때문이다.

현대카드는 올 1분기 중 NFC 결제망을 갖춘 가맹점을 중심으로 애플페이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85.52상승 26.7118:05 05/30
  • 코스닥 : 851.50상승 8.2718:05 05/30
  • 원달러 : 1324.90상승 0.418:05 05/30
  • 두바이유 : 76.23상승 0.918:05 05/30
  • 금 : 1944.30상승 0.618:05 05/30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권익위 전현희, 코인·선관위 특혜 등 긴급 현안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함용일 부원장 '불공정거래 조사역량 강화'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